일기

3월6일 오늘 할머니댁에 가서 강아지를 봤다. 이름은 호애인데 원래는 사촌언니가 키우다가 집을 비우는 시간이 많아져서 할머니댁으로 옮겼다. 호애는 치와와인데 털이 많이 빠져서 살짝 불편했다. 엄마는 호애가 털이 덜 빠졌었으면 우리가 키울수도 있다는 말에 나는 살짝 아쉬웠다. 그래도 난 안키워도 괜찮다. 할머니댁에 자주 가면 되기 때문이다. 호애는 아직 태어난지 4개월밖에 안된 더보기…

일기

2월 29일 오늘 중산고 예비소집일에 가는 날이다. 그래서 애들을 만나러 갔는데 시원이가 10분정도 늦어서 살짝 짜증이 났다. 다 만나고 걸어서 가는데 마스크 때문에 숨이 너무 차서 힘들었다… 중산고에 도착하고 반배정표를 봤는데 세상에 너무 반배정이 장 되어서 좋았다. 그리고 교과서 12권을 받았는데 너무 무거워서 시원이랑 가위바위보에서 진 사람이 가방을 들어 주기로 더보기…

일기

5월16일 토요일 학교온라인 수학숙제가 너무 밀려서 계속 미루다 오늘 했다. 영상풀이까지 보느라 숙제만 하는데 2시간이 걸렸다. 너무 힘들어서 남은 강의는 미뤘다. 수학 빼고는 다 잘 들었는데 헷갈려서 잘못 들은게 너무 후회가 된다. 반 애들은 엄청 빨리 듣는데 뭔 8시30분에 출석체크 하는애도 있다. 나도 빨리 일어나서 빨리 듣고 끝내고 싶은데 맨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