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 뉴스원 윤다혜

링크 : https://news.v.daum.net/v/20200628133602026

요약: 코카콜라가 모든 소셜미디어 플랫폼상 유료 광고를 30일간 중단한다고 밝혔다. 영국 BBC에 따르면 제임스 퀸시 코카롤라 최고경영자 겸 회장은 “전 세계와 소셜미디어 어디에도 인종차별을 위해 내어줄 장소는 없다”며 세계 모든 소셜미디어 플랫폼의 유료 ㄱ황고를 중단하겠다“고 말했다. 코카콜라의 이번 발표는 아웃도어 업체인 파타고니아와 노스페이스를 비롯해 도브, 밴앤제리, 헬만 등 유명한 기업들이 ‘이익을 좇는 증오 확산을 중단하라’는 시민운동의 일환으로 중단행렬에 동참하는 상황이 나왔다. 또 현재까지 100여개 기업들이 페이스북 광고 중단 의사를 밝혔다. 이는 페이스북이 미국 조지 플로이드 사망 사건 항의 시위와 과녈ㄴ해 도날드 트럼프 대통령의 인종차별적 게시물을 방치하는 등 혐오를 조장했다는 비판을 받은 데 ᄄᆞ른 것이다. 마크 저커버그 페이스북 최고경영자는 혐오 발언을 금지하는 방향으로 회사 방침을 저면 변경하겠다고 밝혔다.

카테고리: 기사

0개의 댓글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